횡성소방서, 건축 공사장 화재예방 지도 및 방문!

20150127용산전자상가 공사장131

□ 횡성소방서(서장 이석철)은 14일 봄철을 맞아 건축 공사장을 방문해 화재예방을 위한 현장 지도 방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이 날 예방민원담당 등 5명의 소방공무원은 둔내면 웰리힐리파크 공사현장을 방문하여 ▲ 관계자 공사장 임시소방시설 설치·유지관리 의무 이행 당부 및 안전교육 실시 ▲무허가 위험물 사용 여부 및 가연성 자재 등 별도 보관 실태 확인 ▲ 비상탈출용 가운 비치 협조, ▲다중이용시설 대형 픽토그램 부착 등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계기를 가졌다.

□ 이석철 횡성소방서장은 “건축공사장은 용접 및 용단 작업, 페인트 도장작업 스티로폼 등 다수의 가연물의 사용으로 화재 발생 우려가 높은 만큼 경각심을 가지고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제1유형
횡성소방서가 저작권자인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Goodbye Fire in Our Village

Gangwon Hoengseong Fire Station is promoting disaster relief program ‘Goodbye Fire in Our Village’ as a special measure project.

Goodbye Fire is a policy to heal the wounds of the mind and body through education on fire prevention, relapse prevention and disaster psychological education for the residents affected by the home fire.

In June, this year, the 1st program of Goodbye Fire, held in Gadham 2-ri, Hoengseong-gun, was rated as having more than 80% of the residents’ satisfaction.

It consists of a disaster psychological recovery program that takes care of the psychological part of residents who have experienced various anxieties and pains after witnessing terrible scenes at various disaster sites.

Hoengseong Fire Station held a safety promotion campaign with Jaurim Kim Yoon-ah and her husband Kim Hyung-gyu

횡성소방서 소방령 박영민 소방교 진민경 예방담당 김정림 자우림 김윤아 김형규 소방교 신호성 소방교 안효영 설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 횡성휴게소 IMG 0150 횡성소방서 소방령 박영민 소방교 진민경 예방담당 김정림 자우림 김윤아 김형규 소방교 신호성 소방교 안효영 설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 IMG 0152

Hoengseong Fire Station held a safety promotion campaign at the Hoengseong Rest Area (Gangneung direction) at 2 pm on the 22nd. Jan. for those who visited their hometown. Firefighters were campaigning with ‘Jaurim‘ lead singer Kim Yoon-ah and her husband Kim Hyung-gyu who are interested in fire safety.

The main contents are ▲ experience booths (CPR, fire hydrant, fire extinguisher) ▲ safety campaign with resting place users ▲ new year ‘promotion of residential firefighting devices as Chinese New Year holidays gift’Kim Yun-ah and Kim Hyung-kyu said, “I am happy to participate in a significant event of safety at a rest 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