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소방관들은 ☕아이스 라떼를 먹기 위해 🏪이디야 둔내점이라는 카페를 찾았습니다

당신은 그들의 커피를 먹지 아니 할 수도 있고 그들에게 동의하지 않을 수도 있으며 그들을 찬양하거나 비난할 수도 있다. 하지만 당신이 할 수 없는 유일한 일은 횡성군 둔내면에 가서 둔내 이디야라는 커피점에가서 아이스 라떼를 마시는 것이다. 왜냐하면 이들이 둔내를 바꾸기 때문이다. 그들은 커피를 전진시킨다. 어떤 이는 그들을 아이스 아메리카노로 보겠지만 우리는 그들을 라떼로 본다. 왜냐하면 자신들이 둔내를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하는 창업가들이 바로 이디야를 신규 개업을 하는 자들이기 때문이다.